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文대통령 "한반도 평화 통해 남.북.러 3각 협력 기반 다질 것"

한-러 지방협력포럼 개최, 26개 지방정부 '포항선언' 채택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정부는 한반도의 평화를 통해 남‧북‧러 3각 협력의 기반을 확고하게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경북 포항 포스텍에서 열린 '제1회 한국·러시아 지방협력포럼'에 참석해 "미국과 북한은 새로운 정상회담을 준비하고 있다.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답방도 앞두고 있다. 푸틴 대통령은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향한 우리의 여정을 변함없이 강력하게 지지해주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푸틴 대통령과 저는 지난해 9월 블라디보스톡과 올해 6월 모스크바에서 만나 양국의 우호협력 방안을 깊이 논의했다"며 "한국이 러시아 극동개발의 최적의 파트너임을 확인하고 양국의 협력이 극동지역을 동북아 번영과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 수 있다는 데 뜻을 같이 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러시아와 한국 사이에 추진 중인 가스, 철도, 전력, 조선, 일자리, 농업, 수산, 항만과 북극항로 등 ‘9개의 다리 협력’도 중앙 정부의 협력만으로는 실현될 수 없다"며 "양국 지자체가 지역의 산업별 특성에 맞는 방안을 마련하여 협력할 때 ‘9개의 다리’ 하나하나는 더욱 견실해질 것이며, 지역 발전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경상북도와 포항시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한반도에 평화의 시대가 열리면 포항 영일만항은 북한 고성항과 나진항 러시아 블라디보스톡항과 자루비노항을 바닷길로 연결하는 물류와 관광의 거점이 되고 동해선 철도가 다시 이어지면 철길을 통해 북한과 시베리아를 거쳐 유럽까지 연결되는 북방교역의 핵심적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한국과 러시아의 26개 지방정부가 '포항선언'을 채택하고 양국 발전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협력을 강화하기로 합의했다.

포항선언문에서 양국 지방정부는 러시아 정부의 '2025 극동바이칼 사회경제개발 정책'과 한국 정부의 '신북방정책'에 따라 러시아 연방 극동 지역과 한국 간 상호 협력 강화를 위해 경제통상, 교육과학, 인적문화 교류분야에서 협력을 증진하고 항만, 물류, 문화, 예술, 체육, 관광, 의료 분야에서 실질적 협력을 구축하고, 첨단 기술 및 에너지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최병성 기자
daum

댓글이 9 개 있습니다.

  • 0 0
    111

    그런건 미국시대 저문후에 나 가능성이 잇겟지만

    2008년 9월 미국 금융발로 저물뻔한 미국인데
    이번에 또 미국발금융이 오기에 미국이저물지

    홈프런트 게임영상에보면 2029년으로 되어잇는데
    2019년 오지

  • 0 0
    '

    '''''

  • 0 0
    평화협정전에는 분명히..

    군사정전상태고..한마디로 전쟁중인데..
    미국이 북한에 국가기밀리스트를 제출하라고
    한것은 무슨 경우없는 짓인지..말하는 사람이
    없다..문정인 통일외교안보 특보 빼고는..

  • 0 0
    '

    '''''

  • 1 0
    말로떡을하면 전 셰계가먹고도남지요 ~

    국제조약이나 협력이란게 국가주권이 반듯하게있을때
    가능한얘기지 지금 우리꼬라지에 그런 말장난으로안되는거
    대다수궁민들이 이미 알고있소이다 ~
    일예로 남북관계진전에관해 도람뿌새끼가 지들허락있어야한다고
    아가리씨부렷는데도 아무런논평이나 비판도못하는처지에
    지금 이런말장난하면 궁민들이비웃씀니다
    국가주권의상징 군통수권과 작통권행사
    그런데 당신은 그것을행사하지못하지요 ~

  • 2 0
    당신이할일은

    주한미군철수요구
    한미동맹폐기
    소파협정폐기
    남북자유왕래선언
    남북군사협정체결과 상호방위조약체결
    국가보안법페지
    국민연금폐지
    머리검은미구새끼들처형
    우리말잘하는 일본놈들처형
    천년의노예근성이 뼈속깊이물든동네
    수소폭탄으로싹쓸이

  • 0 0
    남북중러 벨트지대

    형성하는 것은 전에없이 매우 잘하는 정책 시도지만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은 미국의 군사 외교적 월권 행위에 있어 미북중러가 아닌 오롯이 우리 한국의 입장과 시각에서 늘 YES만이 아닌, 부조리함에 'NO' 할 수 있어야 한다. 그걸 하지 못하면서 미국에 심기대응만 하다간 하나도 성사되는 것 없이 우리 정부만 양쪽 모두로부터 비토당하는 신세로 전락~

  • 0 2
    평화가 경제다

    평화가 밥이고 경제다. 수고 많으십니다! 존경합니다

  • 1 2
    참으로

    박근혜에 이어 무능한 문재인 만나
    국민들이 고달프다.
    박근혜도 문재인도 안하고 못하는게 아니고
    경제는 알지를 못한다.

    그래서 의원 시절 시민단체와 언론이 뽑은
    의정활동 순위에서 박근혜와 문재인이
    300명 중 300등 다투었다.

    사람이 능력 이상으로 포장 되면
    그 자신도 붕붕 뜨고 이미지 만들며 산다.

    이것은 확실한 팩트이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