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트럼프 "중국, 미국산 자동차 관세 40% 줄이고 없애는 데 동의"

트럼프 특유의 '트위터 공세' 가능성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일(현지시간) "중국이 현재 40%인 미국에서 중국에 들어가는 자동차에 대한 관세를 줄이고 없애는(reduce and remove) 데 동의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밤 트위터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구체적으로 어떻게 미국산 자동차 관세를 낮춰 궁극적으로 없앨 것인지는 언급하지 않았으나, 전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의 만찬 회담후 이같이 밝힘으로써 미중 정상회담에서 미국산 자동차 관세 문제가 심도깊게 논의된 게 아니냐는 관측을 낳고 있다.

하지만 자동차 관세에 대한 합의 내용은 정상회담 이후 발표된 양국 성명에 포함되지 않아, 트럼프 대통령 특유의 '트위터 공세'가 아니냐는 관측도 낳고 있다. 미국과 중국은 향후 90일간 추가 보복관세를 매기지 않기로 '임시 휴전'을 선언한 상태다.

중국은 지난 7월 미국 이외 국가에서 수입하는 자동차에 대한 관세율을 25%에서 15%로 인하했지만, 미국의 보복관세에 맞서 미국산 자동차에 물리는 관세율은 40%로 인상한 바 있다. 미국 상무부 통계에 따르면 미국은 지난해 중국에 95억달러(10조6천억원) 어치의 승용차와 경트럭을 수출했다.

반면에 미국은 중국에서 수입하는 자동차에 대해 27.5%의 세율을 적용하고 있으나 수입량은 미미하다.
박태견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2 개 있습니다.

  • 0 0
    111

    중국이 미국차 수입에대해 40% 철폐는 무관세
    고로
    중국에서 생산되고 미국에 수출되는자동차에대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이
    부과하고잇는 수입차 관세 25% 철폐로 무관세 해야하는것

    도널드트럼프 가 자유무역하겟다네
    도널드 트럼프 패배

    tpp 탈퇴한 보람이 없는 도널드트럼프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맨위로가기